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나노안전성 기술지원센터

소식

인체 혈액 내에서 미세플라스틱 발견

작성일 2022.05.02 조회수 1,405

네덜란드 브리제 대학(Vrije University)이 최근 수행한 연구 결과, 인체 혈액 내에서 미세플라스틱이 잔류하고 있음이 확인되었다. 해당 연구 내용은 국제 학술지인 Environment International*에 게재되었다.

 

해당 연구에서 건강 상태가 양호한 22명 지원자들의 혈액을 채취하여 분석한 결과, 총 17명의 혈액에서 미세플라스틱이 잔류하고 있음이 확인되었다. 가장 많이 빈도로 발견된 플라스틱 물질은 폴리에틸렌 테레프탈레이트(polyethylene terephthalate, PET)이었으며, 그 다음으로 폴리스티렌(polystyrene, PS), 폴리에틸렌(polyethylene, PE), 폴리메틸메타크릴레이트(polymethylmethacrylate, PMMA) 등의 물질의 잔류 여부도 확인되었다. 이와 함께, 동일 지원자 혈액 내에서 최대 3 종의 서로 다른 미세플라스틱의 잔류가 확인된 사례도 보고되었다.  

 

연구 결과를 통해, 비록 표본 규모는 작지만 환경에 노출되는 미세플라스틱 입자들이 인체 내 침투되어 혈액 내 잔류될 수 있으며, 미세 입자들의 혈액 내 흡수 속도가 인체 외부로 배출되는 속도보다 빠르다고 예측되었다.  

 

연구팀은 향후 분석 표본 규모를 확대하고, 보다 많은 종류의 플라스틱 물질 잔류 여부를 분석하는 연구를 수행할 예정이며, 이를 통하여 플라스틱 미세 입장가 장내 내 질병 유발 가능성 및 그 상관성 등을 분석할 것이라고 발표하였다.

 

*Journal Article

https://www.sciencedirect.com/science/article/pii/S0160412022001258?via%3Dihub

 

출처: Chemical Watch